[추천여행지] 서천군, 향과 맛이 함께하는 장항으로 떠나볼까요?

옛 모습과 현재 모습이 어우러진 장항에서 펼쳐지는 관람·체험 여행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8/03 [12:33]

[추천여행지] 서천군, 향과 맛이 함께하는 장항으로 떠나볼까요?

옛 모습과 현재 모습이 어우러진 장항에서 펼쳐지는 관람·체험 여행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8/03 [12:33]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서천군 장항읍주민자치회(회장 홍순경)에서 추진하는 ‘향(香)미(味)와 함께하는 장항6080골목나들이 여행(이하 향미여행)’이 주민과 관광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여행은 2개 코스로 1코스는 1시간, 2코스는 2시간이 소요된다. 출발지인 장항도시탐험역에서 장항의 옛이야기를 듣고 삼선건널목, 전차대, 도선장, 얼음다리, 물양장, 미곡창고, 두빛나래 등을 방문한다.

코스에는 삼선건널목 철길 걷기, 물양장 박대 굽기, 두빛나래 달고나 밀크티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이 구성돼 가족 단위 관광객은 물론 성인 관광객들의 향수를 자극하고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향미여행은 2019년도 문화체육관광부 생활관광 활성화 사업 공모로 추진된 사업이다. 신청한 전국 36개 시·군·구 중 서천을 포함한 6개 지역이 선정돼 서천은 올해 6월부터 11월까지 추진, 8월 현재까지 600여 명의 관광객이 여행을 즐겼다.

홍순경 주민자치회장은 “옛 모습과 현재의 모습이 함께 어우러진 장항의 아름다움을 즐길 수 있는 이번 여행에 많은 관심과 방문을 부탁드린다”며 “참여자들의 안전을 위해 코로나19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맛집/여행/특산품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안철수 “국민 돈 갈취한 쥐새끼 색출해야...라임·옵티머스 관련 의혹”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