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행정
정치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갱도 폭파, 전망대서 5개국 국제기자단이 지켜보는 가운데
기사입력: 2018/05/25 [10:32]   더뉴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블로그 구글+
김두용 기자

 

▲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갱도 폭파, 전망대서 5개국 국제기자단이 지켜보는 가운데     © 더뉴스코리아


북한이
24일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에 있는 북부 핵실험장의 갱도를 폭파하여 북한이 추가 핵실험 및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발사 중지 선언과 함께 약속했던 핵실험장 폐기 약속을 실행한 것이다.

 

북한은 이날 오전 11시 핵실험장의 2번 갱도와 관측소를 폭파하는 것으로 폐기 행사를 시작했다. 북한은 오후 217분 서쪽 4번 갱도와 단야장을 폭파하고, 오후 245분에는 생활건물 등 건물 5개를 폭파했다.

 

오후 42분에는 남쪽 3번 갱도와 관측소를 폭파하고, 오후 417분에는 남아 있던 군막사 2개동을 폭파했다. ····영 등 국제기자단은 이날 핵실험장 인근에 설치된 전망대에서 핵실험장의 폐기 장면을 지켜봤다.

 

북한은 핵무기연구소 성명을 통해 핵시험장의 2개 갱도들이 임의의 시각에 위력이 큰 지하 핵시험들을 원만히 진행할 수 있는 이용 가능한 수준에 있었다는 것이 국내 기자들과 국제 기자단 성원들에 의하여 확인되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더뉴스코리아(http://www.newskorea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방부대 눈 가려버린 비행금지구역, 대북감시태세 약화 우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