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제51회 거창군수기 직장·사회단체 축구대회 성료

300여 동호인, 발끝으로 열정과 우정을 차올리다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5/16 [13:22]

제51회 거창군수기 직장·사회단체 축구대회 성료

300여 동호인, 발끝으로 열정과 우정을 차올리다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2/05/16 [13:22]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거창군은 지난 14일부터 15일까지 이틀간 거창스포츠파크 다목적구장과 보조구장에서열린 제51회 거창군수기 직장·사회단체 축구대회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거창군축구협회가 주관하고 거창군이 후원한 이번 대회는 직장부 5개팀, 청년부 5개팀, 장년부 5개팀 등 총 15개 팀에서 3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하여 평소 갈고 닦은 실력을 뽐냈다.

이번 대회는 경기시간이 전·후반 각 25분으로, 링거방식(승점, 다득점, 득실차, 페어플레이 등으로 점수를 매기는 방식)으로 각축을 벌여 상위승점 2팀이 결승전을 치렀으며 경기결과 직장부는 경찰서FC, 청년부와 장년부는 마리FC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김태희 거창군수 권한대행은 “우리군은 올해 초 축구 전지훈련, 스토브리그 및 전국유소년축구대회를 유치해 4억 5천만 원의 경제효과를 거둔바 있으며 제2스포츠타운 조성사업으로서 축구 전용구장 2개소를 짓고 있다”며, “앞으로도 전국단위 축구대회 개최와 거창 동호인들의 화합의 장을 마련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유방암' 서정희, 가발 쓰고 야윈 모습...."항암 부작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