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김천시 상하수도과, 농촌일손돕기에 앞장 서

일손부족 농가를 찾아가 포도밭에서 구슬땀 흘려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5/16 [10:14]

김천시 상하수도과, 농촌일손돕기에 앞장 서

일손부족 농가를 찾아가 포도밭에서 구슬땀 흘려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2/05/16 [10:14]

김천시 상하수도과, 농촌일손돕기에 앞장 서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김천시 상하수도과는 지난 13일, 대덕면사무소 직원들과 함께 대덕면 덕산리 소재의 일손이 부족한 포도 재배 농가를 찾아가 포도 순지르기 등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이번 농촌일손돕기에서 상하수도과 직원들은 사무실의 바쁜 업무를 잠시 접어 두고, 코로나19와 일손부족으로 농번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포도밭에서 잡초가 자라지 못하게 바닥에 잡초 매트 깔기와 포도 순지르기 작업 등 구슬땀을 흘렸다.

농가주는 “잡초가 자라지 못하게 매트 깔기와 적기에 포도순 따기 작업을 마쳐야 하나 부족한 일손과 인건비 상승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었는데 공무원들이 이렇게 도와주어 한 시름 덜었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또한 이도우 건설안전국장은 봉사활동에 참여한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현장을 방문하여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돕기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힘을 모아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자랑스럽다”고 격려했고,

이상근 상하수도과장은 “농가주 할머니의 손을 잡고 일손돕기는 힘들었지만 직원들과 도움을 드릴 수 있어서 기뻤고, 앞으로도 농촌일손돕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사회/스포츠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유방암' 서정희, 가발 쓰고 야윈 모습...."항암 부작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