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김천시 일자리경제과, 지역 과수농가 일손돕기 나서

본격 영농철 맞아 증산면 사과 재배 농가에 적과작업 지원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5/16 [10:09]

김천시 일자리경제과, 지역 과수농가 일손돕기 나서

본격 영농철 맞아 증산면 사과 재배 농가에 적과작업 지원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2/05/16 [10:09]

김천시 일자리경제과, 지역 과수농가 일손돕기 나서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김천시 일자리경제과에서는 본격 영농철을 맞아 13일 증산면 농가를 방문해 사과 적과작업 일손돕기에 나섰다.

이번 일손 돕기는 농촌의 고령화로 인한 일손부족 심화 현상과 코로나19 장기화로 인력난을 겪고 있는 과수농가에 보탬이 되고자 일자리경제과 직원 10여명이 참여해 사과 적과 작업요령과 안전교육을 실시한 후 농촌일손돕기를 진행했다.

농가주 윤00씨는 “해마다 일손이 부족하고 인건비까지 올라 인력 수급에 걱정이 많은 현실이지만, 공무원들이 바쁜 업무에도 자발적으로 일손을 보태줘서 고마울 따름이다.”며 감사함을 전했다.

김성환 일자리경제과장은 “지역농가의 상황이 어려운 것을 잘 알고 있으며, 농가의 고충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릴 수 있도록 앞으로도 일손 돕기에 지속적으로 참여하겠다.”고 했다.

한편, 일자리경제과는 양파 수확시기에 맞춰 영농철 인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 일손 지원을 위해 앞으로도 농촌 일손 돕기를 이어갈 계획이다.
사회/스포츠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유방암' 서정희, 가발 쓰고 야윈 모습...."항암 부작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