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태안군 눈 내린 천리포수목원에 ‘납매’ 개화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1/13 [16:35]

태안군 눈 내린 천리포수목원에 ‘납매’ 개화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2/01/13 [16:35]

 

천리포수목원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13일 새벽부터 내린 눈으로 태안군 천리포수목원에도 많은 눈이 쌓여 아름다운 설경이 펼쳐졌다.

천리포수목원에는 소복이 쌓인 눈을 뚫고 납매(Chimonanthus praecox (L.) Link)도 꽃을 피웠다. 납매는 향기가 좋아 영어권에서는 ‘winter sweet’으로 불린다.

겨울철 붉은 열매로 수목원의 생기를 돋우는 완도호랑가시나무(Ilex x wandoensis C. F. Mill. · M. Kim)에도 많은 눈이 쌓였다.

천리포수목원은 연중무휴 운영하며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입장 시 마스크 착용, 방문객 체온 확인, 손 소독제 비치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하고 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북한 "혈세 탕진해 집무실 옮긴 윤석열 정부, '망할민국'" 맹비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