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홍준표 "뜬금없이 원팀? 尹 추락원인은 역량부족·가족비리"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1/08 [12:35]

홍준표 "뜬금없이 원팀? 尹 추락원인은 역량부족·가족비리"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2/01/08 [12:35]

▲ 홍준표 "뜬금없이 원팀? 尹 추락원인은 역량부족·가족비리" / 사진=연합뉴스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와 경선에서 경쟁했던 홍준표 의원은 8일 "윤 후보의 (지지율) 추락 원인은 역량 부족과 가족 비리로 인한 공정과 상식의 상실 때문"이라고 말했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추락 원인을 해소하는 데 주력해야지 뜬금없이 '원팀' 운운하는 것은 천부당만부당한 소리"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그게 해소돼야 다시 재반등의 기회가 생기지, 계속 엉뚱한 데 화풀이하면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만 급부상할 것"이라며 "모든 것이 '내 탓'이라는 생각으로 다시 시작하십시오. 그러면 전 국민이 우리 편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당내에서 홍 의원 등이 적극적으로 도와야 한다는 여론이 일자, 문제는 '원팀' 여부가 아니라 윤 후보 본인에게 있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해석된다.

 

홍 의원은 다른 페이스북 글에선 "거듭 밝히지만 저는 이미 대구 선대위 고문으로 원팀이 돼 참여 중이고, 뒤에서 윤 후보를 돕는 역할도 하고 있다. 왜 자꾸 유승민 전 의원과 묶어 '원팀' 운운하는 비방성 기사가 나오는지 참으로 유감"이라고 반발했다.

 

이어 "윤 후보가 잘못되면 또 제 탓이나 하려고 밑자락 까는 건가"라고도 덧붙였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북한 "혈세 탕진해 집무실 옮긴 윤석열 정부, '망할민국'" 맹비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