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120살 목표"…현존 세계 최장수 119세 여성의 건강 비결은?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1/04 [17:34]

"120살 목표"…현존 세계 최장수 119세 여성의 건강 비결은?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2/01/04 [17:34]

 

▲ 2022년 세계에서 가장 장수한 노인 일본인 다나카 리지. (교도 통신 갈무리)   © 더뉴스코리아


[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2022년 새해에 '세계에서 가장 장수한 노인'119세의 일본인 여성이다.

 

지난 2일 교도 통신 등에 따르면 일본인 노인 다나카 리지는 작년 9119세 생일을 맞아 받은 현존 최장수 노인 기네스 타이틀을 계속 유지하고 있다.

 

일본 후쿠오카현 후쿠오카시의 한 요양원에 살고 있는 다나카 리지는 지난해 생일에 "20229월에 가족들과 함께 120번째 생일을 맞이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190312일 후쿠오카현의 한 농민 가정에서 태어난 그는 9명의 형제자매 중 일곱째로 태어났다. 그는 19세에 결혼해 남편과 함께 우동 가게 열어 가족을 부양했다.

 

다나카 리지가 밝힌 장수 비결은 "음식을 먹고 꾸준히 공부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일본 NHK에 따르면 2019년 기준 일본인의 건강 수명은 남성이 72.68, 여성이 75.38세로 집계됐다.

 

후생노동성은 "평균적인 수명이 늘어나는 한편, 요양·간호가 필요한 뇌혈관·관절 질환이 감소하고 고령자 사회 참여도 확산되면서 건강 수명이 늘어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사회/스포츠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속보] 영화배우 강수연 별세....향년 55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회/스포츠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3' and wdate > 1650083376 )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