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북도, 차기 금고 지정대상 금융기관 선정

제1순위 농협은행(제1금고), 제2순위 전북은행(제2금고)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11/30 [18:17]

전라북도, 차기 금고 지정대상 금융기관 선정

제1순위 농협은행(제1금고), 제2순위 전북은행(제2금고)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11/30 [18:17]

전라북도청


[더뉴스코리아=윤진성 기자] 전라북도는 11. 30일 전라북도 금고지정심의위원회를 개최하여 차기 도 금고 지정 대상 금융기관으로 제1금고는 농협은행(일반회계), 제2금고는 전북은행(특별회계·기금)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금융기관은 현 도 금고 약정기간이 오는 12월 31일자로 만료됨에 따라 2022년부터 2025년까지 4년간 도 금고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전라북도는 공정하고 투명한 도 금고 선정을 위하여 지난 10월 22일 금고지정 신청 공고를 하였고, 11월 4일 금융기관을 대상으로 한 사전설명회 개최와 11월 23일부터 24일까지 이틀간 제안서 접수를 받았으며, 농협은행, 전북은행이 도 금고 지정 신청에 참가하였다.

도금고 지정은 「전라북도 금고지정 및 운영에 관한 조례」에 따라 금고지정 신청 금융기관이 제출한 제안서를 중심으로 “금융기관의 대내외적 신용도 및 재무구조의 안정성”, ”도에 대한 대출 및 예금금리“, ”주민 이용 편의성”, “금고업무 관리능력“, ”지역사회 기여 및 도와의 협력사업”, “기타사항” 등 6개 분야 20개 세부항목에 대하여 종합적이고 심도 있는 심사를 통해 이루어졌다.

심의위원은 객관성과 전문성을 확보하기 위해 대학교수, 변호사, 공인회계사, 세무사, 도의원, 금융전문가 등 다양한 분야의 외부전문가로 구성하였고, 심의위원 선정에 있어서도 위원회 개최 당일 금고지정 신청 제안서를 제출한 금융기관 관계자가 직접 추첨을 통하여 심의위원을 선정함으로써 공정성에도 심혈을 기울였다.

차기 도금고 지정대상으로 선정된 금융기관은 오는 12월 중 도 금고 업무 취급약정을 체결하게 되며, 약정기간 동안 세입·세출금의 출납 기능뿐만 아니라 지역사회 발전의 동반자로서의 역할도 수행하게 된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대구 중.남구” 김재원 출마에 기존 주자들....“셀프 공천으로 낙하산 타나?”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