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남도 여수광양항, 아시아 최고 스마트 복합항만 육성

전남도, 29일 순천대서 산업지원기능 강화 등 항만 활성화 학술대회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10/27 [15:36]

전남도 여수광양항, 아시아 최고 스마트 복합항만 육성

전남도, 29일 순천대서 산업지원기능 강화 등 항만 활성화 학술대회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10/27 [15:36]

전라남도청


[더뉴스코리아=윤진성 기자] 전라남도가 여수광양항의 활성화와 발전 방향을 찾아 아시아 최고 스마트 복합항만으로 육성하기 위해 각 분야 전문가와 머리를 맞댄다.

전남도는 29일 오후 1시 순천대학교 국제문화컨벤션관에서 (사)국제이네비해양경제학회 주관으로 광양시, 전남테크노파크, 여수광양항만공사, 순천대학교와 함께 여수광양항의 산업지원기능 강화, 스마트화, 관광화를 위한 ‘여수광양항, IST Port 활성화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IST 프로젝트의 현재와 미래를 조명해 여수광양항의 발전 방향과 미래과제를 제시하고 논의하는 자리다. ‘IST 항만과 과제’, ‘여수광양항의 친환경, 사회적 책임’을 주제로 다룬다. 학술대회 진행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 참석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학술대회 주제발표 세션별 사회자는 1세션 김현덕 순천대학교 교수, 2세션 이태휘 경상국립대학교 교수다.

세션1에선 이태휘 경상국립대학교 교수가 ‘여수광양항 산업중핵항만의 의미와 과제’, 박호 군산대학교 교수가 ‘여수광양항의 항만배후단지 경쟁력 제고 방안’, 윤경준 배재대학교 교수가 ‘여수광양항, 해양관광항만으로의 비전과 역할’을 주제로 제언한다.

세션2에선 최경훈 목포해양대학교 교수가 ‘친환경 선박 관점에서 여수광양항의 발전 방향’, 김화영 목포해양대학교 교수가 ‘여수광양항 선박 입출항 데이터 기반 선박 미세먼지 배출량 산정 연구’, 선화 순천대학교 박사가 ‘여수광양항의 사회적 책임과 미래과제’에 대한 생각을 밝힌다.

종합토론은 김현덕 순천대학교 교수가 좌장을 맡았다. 참석자는 김길용 전남도의원, 최성희 전남도 항만물류팀장, 정기철 여수광양항만공사 실장, 장민석 광양시 철강항만과장, 김경태 광양항 컨테이너터미널 협의회장, 함형래 배후단지입주기업협의회장 등이 나서 열띤 토론을 펼칠 예정이다.

강성운 전남도 해운항만과장은 “여수광양항 배후단지를 확장해 산업지원 및 해양관광 기능을 강화하면서 신기술을 활용한 스마트항만으로 개발하겠다”며 “국가산업의 활성화, 물동량 창출 등으로 여수광양항을 아시아 최고 스마트 복합항만으로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한국교육혁신포럼 창립’ 인적 네트워크 준비...."민주시민교육 강화로 학생들의 정치도구화 문제 지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