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해남군,“쓰레기 매립지 정비”순환형 매립지 정비사업 실시

국비 44억원 등 사업비 100억원 확보, 2025년까지 매립지 정비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10/27 [14:35]

해남군,“쓰레기 매립지 정비”순환형 매립지 정비사업 실시

국비 44억원 등 사업비 100억원 확보, 2025년까지 매립지 정비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10/27 [14:35]

해남군청


[더뉴스코리아=윤진성 기자] 해남군이 순환형 매립지 조성사업에 국비 44억원 등 100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군은 사업을 통해 2022년부터 2025년까지 매립이 완료된 제1매립지를 정비, 12만㎥의 매립용량을 확보할 계획이다.

순환형 매립지 정비사업은 사용 종료됐거나 종료가 임박한 쓰레기 매립시설을 정비해 매립기한을 연장하기 위해 실시되고 있다. 매립쓰레기를 가연성·불연성·선별토사(복토재)로 분류․처리해 매립지를 재 확보하고 순환형 자원 재활용을 용이하게 한다.
최근 지구온난화에 대한 의식이 높아지면서 쓰레기 매립지 확보가 어려운 현실에서 기존 매립지를 재활용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

사업이 완료되면 당초 매립기한을 2027년에서 2042년으로 연장할 수 있으며, 효과적인 토지 재활용의 선도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해남군 생활자원처리시설은 2000년부터 해남읍 복평리 인근에 설치되어 위생매립시설, 소각시설, 재활용선별시설 및 음식물자원화시설과 침출수처리시설을 운영중이며, 해남군 관내에서 발생해 반입되는 생활폐기물을 일괄 처리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순환형 매립지 조성사업을 통해 매립용량 추가확보로 신규 매립지 조성 대비 예산 절감과 무분별하게 매립되었던 기존 관례에 대한 민원 해소가 기대된다”고 전했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한국교육혁신포럼 창립’ 인적 네트워크 준비...."민주시민교육 강화로 학생들의 정치도구화 문제 지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