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추천여행지] 포항시, 올해도 어김없이 찾아 온 ‘영일대 샌드페스티벌’ 함께 즐겨요

영일대해수욕장 개최되는 해양스포츠제전, KIMA위크 성공 기원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6/23 [15:31]

[추천여행지] 포항시, 올해도 어김없이 찾아 온 ‘영일대 샌드페스티벌’ 함께 즐겨요

영일대해수욕장 개최되는 해양스포츠제전, KIMA위크 성공 기원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1/06/23 [15:31]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포항시는 영일대해수욕장을 방문하는 관광객을 위해 ‘2021 영일대 샌드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샌드페스티벌은 포항 영일대해수욕장 일원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국제해양레저위크(KIMA WEEK)와 전국해양스포츠제전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이벤트의 일환으로, 우리나라 유명 모래조각 작가인 ‘김경숙’ 작가의 작품 총 10점을 올해 12월까지 전시할 예정이다.

‘바다를 품은 인어’, ‘바다의 여신’, ‘소녀의 비치볼’, ‘소라와 물고기의 섬’, ‘물결소리’ 등 전체적인 모래작품은 ‘생명의 모래, 물결의 기억’이라는 주제로 바다가 가진 에피소드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됐다.

각 작품들은 움트는 생명의 이미지를 가득 담은 조형물에 모래를 덧입혀 그 생명력을 더욱 부각시켰으며, 특히 무너지지 않는 모래조각이라는 점에서 관람객의 이목을 끌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조철호 해양산업과장은 “올해도 어김없이 찾아 온 영일대 샌드페스티벌은 해양문화관광도시 포항에 걸맞은 작품을 선택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과 포항을 찾는 관광객에게 생명력 넘치는 작품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회와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다”며, “올해 말까지 모래작품을 전시할 예정이니, 영일대해수욕장을 방문하시는 분들은 모래작품을 꼭 감상해주시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맛집/여행/특산품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아파트 15층에서 추락사 20대 女공무원...무슨 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