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교육청, 유·초·중·고 교육활동 29일까지 전면 중단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2/21 [17:00]

광주시교육청, 유·초·중·고 교육활동 29일까지 전면 중단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2/21 [17:00]

광주광역시교육청


[더뉴스코리아=윤진성 기자] 광주시교육청이 광주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환자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모든 유·초·중·고의 교육활동을 오는 29일까지 전면 중단한다.

21일 광주시교육청에 따르면 29일까지 초·중·고의 방과후활동과 돌봄교실을 중단하고 광주 전체 유치원에 대해서는 어린이집과 보조를 맞춰 휴업 명령을 내렸다.

돌봄이 반드시 필요한 유치원과 초등학교의 경우 ‘긴급 돌봄 서비스’를 지원한다.

특히 시교육청은 자체 운영하고 있는 ‘상황대책반’의 반장을 부교육감에서 교육감으로 격상하고 코로나19에 대한 대응을 ‘심각’ 상태 수준으로 관리할 방침이다.

개학연기는 현 단계에서 검토하고 있지 않으며 추가 확진자 발생 여부에 따라 다시 논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코로나19 확진자 다수 발생지역 및 확진자 참여 행사를 방문한 학생, 교직원에 대해서는 자가격리 차원에서 2주 동안 등교·출근 자제를 당부했다.

또 학교체육시설도 3월 1일까지 개방을 중단한다.

모든 학원에 대해서도 2월 말까지 휴원을 적극 권고하고 방역·소독 철저 이행을 당부했다.

장휘국 교육감은 “광주 503교 전체 학교에 대해 지난 17일까지 1차 특별방역을 완료하고 29일까지 ULV초미립자살균 살포방식으로 2차 방역을 실시할 방침이다”며 “코로나19에 철저하게 대비해 광주 학생들의 안전을 소중히 지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차명진 "세월호 유가족 텐트서 성행위"....통합당 제명 방침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