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홍정욱 전 헤럴드경제 회장' 딸, 마약 밀수적발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19/10/01 [13:24]

'홍정욱 전 헤럴드경제 회장' 딸, 마약 밀수적발

김두용 기자 | 입력 : 2019/10/01 [13:24]

 

▲  '홍정욱 전 헤럴드경제 회장' 딸, 마약 밀수적발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한나라당(자유한국당 전신) 의원 출신인 홍정욱(49) 전 헤럴드 회장의 딸이 해외에서 마약을 밀반입하다 공항세관검사에서 적발됐다. 유력인사 자제의 마약 적발이 알려진 건 올해만 4번째다.

 

30일 법조계에 따르면 홍 전 회장의 딸 홍모(19)씨는 지난 27일 오후 540분께 마약류인 대마와 LSD 등을 소지(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한 채 인천공항을 통과하려다 세관 검사에서 적발됐다.

 

딸 홍씨는 카트리지형 대마, 향정신성의약품인 LSD 외에 일명 '슈퍼맨이 되는 각성제'로 불리는 애더럴 수정을 가지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 같은 마약류들을 자신의 여행용 가방과 옷 주머니에 나눠 감춰서 들여오다가 공항 X-레이 검색을 통해 적발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당시 대한항공을 타고 하와이 호놀룰루 공항을 출발해 이날 인천공항에 도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세관과 검찰은 여죄가 있을 것으로 보고 합동 수사를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홍씨에게 구속영장이 청구된 것으로 전해졌다.

 

[국정감사] “최근 2년간 도난문화재 회수율 0.2% 불과” 김수민 의원, 문화재청 도난 사실 숨기기 급급 지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