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검찰, 조국 압수수색에 한국당 "조국 사퇴하세요"...민주당은 조국 힘내세요 응원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8/28 [12:31]

검찰, 조국 압수수색에 한국당 "조국 사퇴하세요"...민주당은 조국 힘내세요 응원

김두용 기자 | 입력 : 2019/08/28 [12:31]

 

▲ 검찰, 조국 압수수색에 한국당 "조국 사퇴하세요"...민주당은 조국 힘내세요 응원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에 제기된 많은 의혹을 두고 검찰이 대대적 압수수색에 나서 여권이 당혹스러워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청와대 주요 책임자들은 전화가 되지 않거나 입장에 답변을 하지 않았다.

 

더불어민주당은 강한 유감을 표명하면서 검찰개혁을 방해하기 위한 정치적 의도가 있는 것 아니냐는 의심도 내놓았다. 청와대는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자유한국당은 "모든 게 끝났다""조국 후보자 의혹은 이제 그만하고 사퇴해라"고 촉구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는 27일 조국 후보자의 딸 진학 및 장학금 수령 의혹 등과 관련해 단국대와 고려대, 서울대 환경전문대학원과 부산대 의학전문대학원 등에 압수수색에 나섰다고 밝혔다. 또한 조 후보자가 이사로 있었던 웅동학원 재단, 조 후보자 가족이 투자한 사모펀드인 코링크프라이빗에쿼티(PE)가 지분을 매입한 가로등 점멸기 업체 웰스씨앤티 본사도 압수수색 중이라고 했다.

 

서울중앙지검 3차장실 관계자는 27일 오후 미디어오늘과 통화에서 이 같은 입장을 기자들에게 공지했다고 전했다. 서울중앙지검은 공지사항에서 "본건이 국민적 관심이 큰 공적 사안으로서, 객관적 자료를 통해 사실관계를 규명할 필요가 크고, 만약 자료 확보가 늦어질 경우 객관적 사실관계를 확인하기가 어려워질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한 조치"라고 밝혔다.

▲ 검찰, 조국 압수수색에 한국당 "조국 사퇴하세요"...민주당은 조국 힘내세요 응원     © 더뉴스코리아


전희경 자유한국당 대변인은
27일 오후 논평에서 "말 그대로 초유의 사태"라며 "검찰을 지휘하고, 검찰의 인사권을 틀어쥐고 있는 자리에 오르려는 대한민국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정작 자신이 검찰의 전방위 압수수색 수사를 받고 있다"고 평가했다.

 

전 대변인은 "각종 의혹들은 검찰의 수사착수가 오히려 늦었다는 비판을 받아 마땅하다""이제는 모든 것이 끝났다"고 밝혔다. 이어 "무엇보다 이런 대한민국에 살아야 하는가 한탄하는 국민들을 더 이상 부끄럽게 하지 말기 바란다""이제 그만하자. 조국 후보자는 지금 즉시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반면 여당은 인사청문회에 합의한 다음날 검찰이 전격 압수수색에 나선 정치적 배경을 의심했다.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은 논평에서 "인사청문회를 앞둔 시점에 압수수색이 진행된 것에 유감을 표하며, 이로 인해 청문회의 정상 진행에 장애가 발생할 수도 있다는 점에 우려를 표한다"고 비판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달 25윤석열 검찰총장 임명장 수여식에서 청와대든 또는 정부든 또는 집권 여당이든 권력형 비리가 있다면 정말 엄정한 자세로 임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대구 경찰청, 제30대 송민헌 대구지방경찰청장 취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