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고속도로서, 11톤 화물차 들이받은 1톤 화물차 운전자, 결국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8/05 [10:11]

고속도로서, 11톤 화물차 들이받은 1톤 화물차 운전자, 결국

김두용 기자 | 입력 : 2019/08/05 [10:11]

 

▲ 고속도로서, 11톤 화물차 들이받은 1톤 화물차 운전자, 결국 / 참고사진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2일 오전 440분쯤 충북 보은군 청주~영덕고속도로 상행선 회인IC 인근에서 A(69)가 몰던 1t 화물차가 앞서가던 11톤 화물차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A씨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11톤 화물차 운전자 B(71)는 가볍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2020총선 인물포커스] 윤창중 전 대변인, 4·15 총선 '대구 동구을' 무소속 출마...“배신의 정치 끝내겠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