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더불어민주당 오중기 논평] “민주당 포항지진특별법안 발의, 철저한 진상조사와 실질적 피해 구제로 포항 경제 활성화 마중물 될 것”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7/24 [13:06]

[더불어민주당 오중기 논평] “민주당 포항지진특별법안 발의, 철저한 진상조사와 실질적 피해 구제로 포항 경제 활성화 마중물 될 것”

김두용 기자 | 입력 : 2019/07/24 [13:06]

 

▲ [더불어민주당 오중기 논평] “민주당 포항지진특별법안 발의, 철저한 진상조사와 실질적 피해 구제로 포항 경제 활성화 마중물 될 것”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더불어민주당 포항시북구 오중기위원장(前청와대 선임행정관)은 어제 민주당이 발의한 포항지진특별법(지열발전사업으로 촉발된 포항지진의 진상조사 및 피해구제 등을 위한 특별법안, 홍의락 의원 대표발의)에 대해 “포항 경제 활성화 마중물 될 것”이라고 기대하며 “포항시민들이 하루 빨리 지난 아픔을 극복하고 재도약을 꿈꿀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가는데 온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오중기위원장은 “지난 당내 지진특위 회의를 비롯해 이해찬대표의 포항방문, 문희상 국회의장과의 면담 등을 통해 전달된 포항시민들의 목소리들이 법안에 많이 반영되도록 노력했다.

 

 특히 그간 현행 법률로 지원받지 못한 어린이집, 종교시설 등이 지원대상으로 명문화되어 시민들에게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를 표했다.

 

이어 오위원장은  “이제 국회는 여야를 떠나 오로지 포항시민만 생각하며 머리를 맞대고 포항지진특별법이 제정에 총력을 다해야한다. ”라고 여야 협치를 강조하며,

 

“포항시민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되는 지진특별법이 제정되어 하루 빨리 지난 아픔을 극복하고 재도약을 꿈꿀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가는데 온힘을 다하겠다.”며 향후 활동방향을 밝혔다.

 

2019. 7. 24
더불어민주당 포항시북구 지역위원회

 

논 평

<더불어민주당의 포항지진특별법안 발의, 철저한 진상조사와 실질적 피해 구제로 포항 경제 활성화의 마중물이 될 것이다.>

어제 우리당은 지열발전사업으로 촉발된 포항지진의 진상조사 및 피해구제 등을 위한 특별법안”(홍의락 의원 대표발의, 이하 포항지진특별법)을 발의했다.

지난 당내 지진특위 회의를 비롯해 이해찬대표의 포항방문, 문희상 국회의장과의 면담 등을 통해 전달된 포항시민들의 목소리들이 법안에 많이 반영되도록 노력했다.

특히 그간 현행 법률로 지원받지 못한 어린이집, 종교시설 등이 지원대상으로 명문화되어 시민들에게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도움이 되리라 기대한다.

이제 국회는 여야를 떠나 오로지 포항시민만 생각하며 머리를 맞대고 포항지진특별법이 제정에 총력을 다해야한다.

포항시민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되는 지진특별법이 제정되어 하루 빨리 지난 아픔을 극복하고 재도약을 꿈꿀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가는데 온힘을 다하겠다.

2019. 7. 24

더불어민주당 포항시 북구 지역위원장 오중기

 

 

※외부 필자의 기고는 <더뉴스코리아>의 편집 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국정감사] “최근 2년간 도난문화재 회수율 0.2% 불과” 김수민 의원, 문화재청 도난 사실 숨기기 급급 지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