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추천여행지] 즐거운 방학, 바닷속 문화유산 탐방 떠나요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초등학생 ‘2019 해양여름캠프’운영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7/15 [11:30]

[추천여행지] 즐거운 방학, 바닷속 문화유산 탐방 떠나요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초등학생 ‘2019 해양여름캠프’운영

김두용 기자 | 입력 : 2019/07/15 [11:30]
    안내 홍보물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여름방학을 맞아 초등학생과 가족을 대상으로 ‘2019 해양여름캠프’를 오는 27일부터 28일까지 1박 2일로 운영한다.

‘2019 해양여름캠프’는 초등학생을 포함한 가족들이 참가하는 국립해양문화재의 여름방학 어린이 프로그램으로 초등학생들이 해양문화유산에 대해 더 쉽게 이해하고, 가족과의 소중한 추억을 쌓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기획했다.

올해는 10~13세의 초등학생과 가족 15팀을 초대해 1박 2일 동안 연구소 내 해양유물전시관에서 머물며 해양문화유산을 배우고 몸으로 직접 체험해보는 현장 체험교육으로 진행한다.

참가 학생들은 수중문화재 발굴체험, 수중발굴 문화재 복원 체험 등 연구소 전문가들이 연구·조사하는 일들을 직접 경험할 수 있으며, 동시에 가족들과 함께 전시실 탐험과 과제, 오락 프로그램 등 다채롭게 구성된 프로그램을 즐길 계획이다.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의 전문분야인 수중고고학, 문화재보존과학, 해양역사학 등 다양한 직업을 가족과 함께 즐겁게 이해하고, 전시관이라는 이색적인 공간에서 가족과 함께 식사를 즐기는 캠핑은 잊을 수 없는 특별한 추억으로 기억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교육은 총 15팀, 성인 보호자 1명 필수 참석)을 모집하며, 참가를 원하는 분들은 전화로 15일 오전 9시부터 19일 오후 6시까지 신청하면 된다. 추첨을 통해 15가족을 선발해 오는 23일에 참가명단을 공개할 예정이다. 참가비는 무료다. 더 자세한 사항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로 문의하면 된다.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미래 해양문화유산지킴이인 초등학생들이 다양한 해양문화유산 체험을 즐기고 과제를 수행하는 과정에서 해양문화유산을 자연스럽게 배우고 즐기며, 가족과 함께 소중한 추억을 쌓는 뜻깊은 시간을 보내길 기대한다.

추천여행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정감사] “최근 2년간 도난문화재 회수율 0.2% 불과” 김수민 의원, 문화재청 도난 사실 숨기기 급급 지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